전시 서울 시민청, <겹겹-지울 수 없는 흔적>展 전시

서울 시민청, <겹겹-지울 수 없는 흔적>展

18.05.09   서울 시민청 갤러리에서 2018년 5월 7일부터 5월 13일까지 아시아의 일본군 성노예 피해 여성들의 기록인 <겹겹-지울 수 없는 흔적>展을 개최한다. 일본군 성노예 문제는 한일간만의 문제가 아닌, 아시아에 여러 나라에 걸친 전쟁과 인권의 문제이며 잊어서는 안되는 역사다. 사진가 안세홍은 2013년부터 최근까지 중국의 오지 산시성에서부터 한국, 필리핀, 인도네시아, 동티모르 변방에서 잘 알려 지지 않은 90여 피해 여성을 찾아다녔다. 제 2차 세계대전이 끝난 지 73년이 지났지만, 그녀들은 일본군의 만행을 생생히 기억하고 증언해주었다.   마르티나 (B.1930-) 동티모르 카사바우크 생, 1942년, 12세, 3년간 동원. 부모님을 협박하고 때리며 피해자를 끌고 갔다. 비슷한 시기 다른 곳에 살던 언니도 끌려갔다. 아파도 치료도 약도 안 주고, 밥만 주었다. 당시의 일을 생각만 해도 머리가 아프다.   리메이진 0 Read more
전시 국립현대미술관 덕수궁관 <내가 사랑한 미술관>展 전시

국립현대미술관 덕수궁관 <내가 사랑한 미술관>展

18.05.09   국립현대미술관 덕수궁관에서 개관 80주년을 기념하여 근대미술 소장품을 중심으로 한 <내가 사랑한 미술관>展을 개최한다. 일본의 건축가 나카무라 요시헤이의 설계로 1938년에 준공된 덕수궁 미술관은 완벽한 질서와 균형을 추구한 ‘고전주의’ 전통과 단순한 아름다움을 추구한 ‘모더니즘’의 양식이 절묘하게 결합되어 있다. 이번 전시는 이러한 건축물 안에 당시 제작된 한국 근대미술 걸작을 함께 전시한다. 특히, <내가 사랑한 미술관>展이 특별한 건 안중식과 고희동, 오지호, 김환기, 박수근, 이중섭 등 한국 근대작가 70여명의 걸작 100여점이 총출동하는 교과서적인 전시이다. 이번 전시를 통해 근대 미술을 직접 관람해보길 바란다. ㅡ 전시기간 2018년 5월 3일 – 2018년 10월 14일   관람시간 AM 10:00 - PM 7:00 (*월요일 휴관) 관람료& 0 Read more
전쟁과 여성인권 박물관, <최초의 증언자들>展

전쟁과 여성인권 박물관, <최초의 증언자들>展

18.05.09   전쟁과 여성인권 박물관은 개관 6주년을 맞이하여 2018년 5월 4일부터 6월 2일까지 <최초의 증언자들>展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미투(Me too)운동이 뜨거운 이슈가 되고 있는 현 세대에서 최초로 일본군성노예 피해를 증언한 김학순 할머니와 또 다른 김학순들(김학순, 배봉기, 노수복 할머니를 비롯한 세계 각 국의 최초증언자)에 주목한다. 전시는 1부<침묵을 깬 최초의 증언자들>와 2부 <김학순 이전의 또 다른 김학순들>로 구성되어 있다. 특별전시까지 마련된 <최초의 증언자들>展은 관람객들의 뜨거운 성원으로 단체관람이 많이 예정되어 있어 관람시간을 넉넉히 1시간 30분 정도 예상하는 것이 좋다고 한다. ㅡ전시기간 2018년 5월 5일 – 2018년 6월 2일 (*매주 월/일 휴관) 운영시간 PM 1:00 - PM 6:00 관람료 3,000/일반, 2,000/청 0 Read more
서울시립미술관 서소문 본관, <씨실과 날실로>展

서울시립미술관 서소문 본관, <씨실과 날실로>展

18.05.09 서울시립미술관에서 2018년 4월 17일부터 6월 3일까지 ‘우리 삶을 바꾸는, 마음을 가진 미술관’이라는 비전의 일환으로 <씨실과 날실로>展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일상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실’을 매개로 사회주변부로 인식되어 온 여성과 손노동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씨실과 날실로 ‘실’은 인류 역사에서 필수적인 문화 산물이다. 그럼에도 ‘실’과 관련한 자수, 직조, 뜨개와 같은 행위는 가정 내에서 이루어지는 여성의 일로 여겨졌다. 또한, 실과 섬유를 다루는 여성의 손노동은 산업 분야에서 중요한 역할을 해왔다. 하지만 경제적 중요도에서는 부수적 노동이나 여가활동으로 치부되어 왔다. 이번 전시는 봉제와 자수, 직조, 뜨개를 전략적 창작 방식이나 주제로 접근하는 동시에 여성과 사회를 탐구한 작품을 기반으로 미래의 가치를 발굴하는 프로젝트다. 이번 전시를 통해 씨 0 Read more
대림미술관, 스프링 홈 페스티벌 <감성 더해 봄> 개최!

대림미술관, 스프링 홈 페스티벌 <감성 더해 봄> 개최!

18.04.24   대림미술관은 오는 2018년 4월 29일 일요일, 현재 진행 중인 <Paper, Present: 너를 위한 선물>展과 연계하여 2018년 시즌파티<스프링 홈 페스티벌: 감성 더해 봄(SPRING HOME FESTIVAL)>을 개최한다. 포근한 햇살, 살랑이는 봄바람과 함께 콘서트와 마켓 그리고 다채로운 이벤트를 직접 제험해보길 바란다. 특히, 이번 시즌 파티는 미술관과 정원, 그리고 디라운지(D LOUNGE)에서 오전 10시부터 오후 10시 30분까지 진행되어 관람객이 미술관에서 온전히 하루를 즐길 수 있는 축제로 기획되었다. 이번 축제를 통해 온연한 봄의 분위기를 문화가 있는 대림미술관에서 직접 느껴보길 바란다.  ㅡ 행사일시 2018년 4월 29일(일) AM 10:00 - PM 10:30행사장소 대림미술관, D LOUNGE, 미술관 정원 (서울시 종로구 지하문로 4길 31)티켓정보 TICKET A / 4:00-6:00PM #141 0 Read more
전시 M컨템포러리아트센터, 샤갈 <영혼의 정원>展 전시

M컨템포러리아트센터, 샤갈 <영혼의 정원>展

18.04.20   “Art Seems to me to be a state of Soul more than anything else.” “그 무엇보다 내 영혼의 세계를 잘 보여주는 건 예술이다.”   M컨템포러리 아트센터에서 2018년 4월 28일부터 8월 18일까지 색채의 마술사 마르크 샤갈을 만날 수 있는 <마르크 샤갈 특별전: 영혼의 정원>展이 개최된다. 이번 전시는 지금까지 국내에서 개최된 샤갈의 전시 중 가장 많은 작품을 만날 수 있는 전시다. <영혼의 정원>展을 통해 샤갈의 세계를 몸소 느껴보길 바란다.    와인잔을 든 이중 초상화(Double Portrait with a Glass of Wine)   두개의 파란 옆모습 이중초상과 빨간 당나귀(Two Blue Profiles and a Red Donkey)   영감(Inspiration)   보라색 수탉 0 Read more
[아티스트 토크] 윌링앤딜링, 황귀영 <협상 불가능한 관계들>展

[아티스트 토크] 윌링앤딜링, 황귀영 <협상 불가능한 관계들>展

18.04.20   스페이스 윌링앤딜링에서 2018년 4월 21일부터 4월 26일까지 개최하는 황귀영의 <협상 불가능한 관계들>展의 부대행사로 아티스트 토크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서 작가는 한국 사회가 흔히 겪는 재개발, 재건축 상황을 다루는데, 그 중에서도 각기 다른 입장을 가진 공적 단체와 개인 사이의 차이 및 연결 가능성을 탐구한다. 이번 아티스트 토크를 통해 작가가 숙고한 지점들을 직접 듣고 토론해 보길 바란다.  ㅡ 행사일자 2018년 4월 21일 토요일 오후 4시행사장소 스페이스 윌링앤딜링 (서울시 서초구 방배중앙로 156, 2층)문의 스페이스 윌링앤딜링 0 Read more
전시 윌링앤딜링, 황귀영 <협상 불가능한 관계들>展 전시

윌링앤딜링, 황귀영 <협상 불가능한 관계들>展

18.04.20   스페이스 윌링앤딜링에서 2018년 4월 6일부터 4월 26일까지 황귀영 작가의 <협상 불가능한 관계들>展을 개최한다. 황귀영 작가는 공적으로 가시화되는 사회적 이슈에 관해 들여다보고 미디어, 설치, 퍼포먼스 등 다양한 방식으로 개인의 입장에서 상황을 해석하고 이에 개입하려는 시도를 해왔다. 이번 전시에서는 한국사회가 흔히 겪는 재개발, 재건축 상황을 다룬다. 그 중에서도 각기 다른 입장을 가진 공적단체와 개인 사이의 차이 및 연결 가능성을 탐색하고자 한다.   ㅡ 전시기간 2018년 4월 6일 - 2018년 4월 26일운영시간 PM 12:00 - PM 7:00 (*월요일 휴관)관람료 무료장소 스페이스윌링앤딜링 (서울시 서초구 방배중앙로 156, 2층)문의 스페이스윌링앤딜링 / 02-797-789 0 Read more
전시 디스위켄드룸, 허윤희 <마음채집실>展 전시

디스위켄드룸, 허윤희 <마음채집실>展

18.04.20   디스위켄드룸에서 2018년 4월 21일부터 5월 11일까지, 미술작가 허윤희 <마음채집실>展을 개최한다. 작가가 서술한 저서 <나뭇잎 일기>는 목탄 그림으로 유명한 허윤희 작가가 2008년 5월 5일부터 2018년 오늘까지 매일 나뭇잎 한 장을 채집하여 그날의 단상을 짧은 일기 형식으로 기록하는 작업이다.  이번 전시는 작가의 나뭇잎 일기(2017-2018) 300여점을 담쟁이넝쿨처럼 시간의 흐름에 따라 전시공간에 채집된 형태로 선보인다. 특히, 이번 전시는 4월22일에 이샤 파운데이션의 ‘이샤 크리야 명상 초청강연(김윤미 진행)’이, 4월23일에 허윤희 작가의 ‘아티스트 토크’ 행사가 열리며, 5월 5일에는 나뭇잎 일기를 체험할 수 있는 ‘원데이클래스’가 진될 예정이다. 관련 행사는 디스위켄드룸 홈페이지에서 사전등록 후 참가할 수 있다.    ㅡ 전시기간&nbs 0 Read more
전시 디뮤지엄, <Weather: 오늘, 당신의 날씨는 어떤가요?>展 전시

디뮤지엄, <Weather: 오늘, 당신의 날씨는 어떤가요?>展

18.04.20 디뮤지엄에서 2018년 5월 3일부터 10월 28일까지 날씨의 다양한 요소를 사진과 영상, 사운드, 설치 작품을 통해 선보이는 <Weather: 오늘, 당신의 날씨는 어떤가요?>展을 개최한다. 전시는 시시각각 변하는 날씨의 요소를 작가 25명의 다양한 시선을 담은 작품으로 풀어낸다. 이번 전시는 우리가 무심코 지나쳤던 매일의 날씨를 작가 개개인의 색다른 시선과 특별한 이야기로 풀어낸다. 이를 통해 관객은 각자의 내면 어딘가에 자리한 날씨에 관한 기억과 익숙한 일상의 순간이 지닌 특별한 가치를 발견하길 바란다.     Erie, Pennsylvania(AW), 2010 ⓒAlex and RN Webb   Grace Hartzel, 2016 ⓒOlivia Bee   Lake Garda(Italy), 1999 ⓒMartin Parr Sunshine is delicious, rain is refreshing, wind braces 0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