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 김효정ㆍ에디강 <LIKE MOTHER LIKE SON> 전시

김효정ㆍ에디강 <LIKE MOTHER LIKE SON>

14.07.01   <Landscape-1>Acylic on canvas, 45x100cm, 2014     <Landscape-2>Acrylic on canvas, 45x100cm, 2014     <Confrontation>Mixed media on canvas, 130x97cm, 2010     <In the Middle of>Mixed media on canvas, 130x130cm, 2013   서정적인 추상공간의 작가 김효정과 경쾌한 캐릭터에 자신의 내러티브를 표현하는 에디 강의 특별한 母子전시 <LIKE MOTHER LIKE SON>이 7월 10일부터 8월 10일까지 세브란스 아트 스페이스에서 열린다. 작가 김효정은 기하학적인 면과 선의 구성을 통해 서정적 감성의 공간을 그리는 서양화가이고, 그의 아들 에디강은 어릴 적 가지고 놀던 장난감과 다양한 캐릭터에 0 Read more
전시 KT&G 상상마당  <돌아온 영웅 : Hero Returns> 展 전시

KT&G 상상마당 <돌아온 영웅 : Hero Returns> 展

14.07.01   <로보트 태권 브이>   <철인 28호>   <마징가 제트>   입체 조형물로 재탄생 한 옛 만화 속 캐릭터들을 선보이는 <돌아온 영웅 : Hero Returns> 展이 7월 3일부터 8월 5일까지 KT&G 상상마당 춘천 갤러리1에서 열린다. 전시는 총 4구역에서 진행되며 각 전시실에는 철인 28호(1970년대), 마징가 제트(1980년대), 로보트 태권 브이(1980년대), 문방구 문화(1980년대) 등의 작품이 진열된다. 그 외에도 피규어 300여 점, 액자 25점, 문방구 물건 50여 점 등 총 400여 점의 작품 모두 수집가 김현식 씨의 개인 소장품으로 기존 전시에서 볼 수 없던 독특한 작품들을 선보인다. 또한, 조각가 김석 씨의 대형 등신대 로봇, 동양화가가 로봇을 결합해 그린 김홍도의 씨름도, 로보트 태권 브이의 원작자인 김청기 감독의 드로잉 원화 등 특별한 작품도 만날 수 0 Read more
전시 <우리가 [     ] 할 수 있을까> 展 전시

<우리가 [ ] 할 수 있을까> 展

14.06.26   <Lost Generation>김태윤, FRP MDF projector videoloop, 가변크기, 2009   <안녕들하십니까>주현우, 전지 2장, 157.6x109cm, 2013   <선잠>이선행, 의류수거이불 혼합재료, 가변크기, 2012   <300/20 프로젝트>이양정아, 시멘트, 가변크기, 2011-12   <가편집본>김태환, 디지털 비디오 사운드, 2010     5인의 작가와 11인의 기획자, 비평가들이 각기 다른 방식으로 사회 속 개인이 나아갈 길을 자문하며 이 시대 젊은이들의 '먹고살기' 문제를 파고드는 <우리가 [ ] 할 수 있을까>展이 7월 5일부터 7월 12일까지 마포구 서교예술실험센터에서 열린다. 일례로 이번 전시에서는 지난 겨울 큰 반향을 일으킨 고려대 경영학과 주현우의 대자보 '안녕들하십니까'원본이 예술 0 Read more
전시 Motomichi Nakamura 한국 첫 개인전 <낯선 괴물들(Unknown Beasts)> 전시

Motomichi Nakamura 한국 첫 개인전 <낯선 괴물들(Unknown Beasts)>

14.06.25   <look me in the eyes>Acrylic on canvas, 60.9cmx91.4cm  Video Mixing Performance for “Vj Op De Dom” by Vrede van Utrecht 2013     다소 기괴하고 위협적인 캐릭터들을 강렬한 색감으로 표현하는 모토미치 나카무라의 한국 첫 개인전 <낯선 괴물들>이 7월 4일부터 8월 1일까지 송파구의 에브리데이몬데이 갤러리에서 열린다. 히말라야나 티벳의 고지에 발자국만 알려지고 정체를 알 수 없는 설인 예티(Yeti), 고비사막의 미확인 생명체 몽골리안 데스웜(Mongolian death warm), 고대의 호랑이. 이름만 들어도 무서운 모토미치의 괴물들은 섬뜩하고 그로테스크하지만 한편으로 귀엽고 우스꽝스러운 모습을 가지고 있기도 하다. 드로잉, 페인팅, 일러스트레이션, 뮤직비디오, 애니메이션, VJ퍼포먼스 등 0 Read more
전시 김나윤 개인전 <어흥(於興)> 전시

김나윤 개인전 <어흥(於興)>

14.06.23 <나들이>벽판에 채색, 162x130cm, 2009   <나들이>혼합재료, 162.2x122.2cm, 2013   <뱃놀이>나무에 채색, 33.5x24cm, 2010   <숨바꼭질>혼합재료, 162.2x261cm, 2011     열심히 일상(日常)을 살고 있는 현대인들을 흙과 안료를 통해 자신의 일상(逸常)으로 초대하는 작가 김나윤의 개인전 <어흥(於興)>이 6월 25일부터 7월 8일까지 인사동의 화봉갤러리에서 열린다. 동양화론에서 항상(常)을 벗어난 경지를 일상(逸常)이라 칭한다. 이 경지에 오르는 그림을 꿈꾸는 작가는 화판에 흙을 펴바르는 행위에서부터 작업을 시작한다. 그 작업의 행위는 단순한 일상(日常)일수 있지만, 이것이 흙과 만나는 순간 그것은 일상(逸常)이 되었다고 작가는 말한다. 특히 작품에 자주 등장하는 도깨비는 일상(日常)을  0 Read more
전시 5DOT 개인전 <GRAY PEOPLE> 전시

5DOT 개인전 <GRAY PEOPLE>

14.06.23   <자식농사>   <ASAP>   <beenzino>   그래픽 디자이너 5DOT의 개인전 <GRAY PEOPLE>이 6월 18일부터 7월 2일까지 방배동의 도넛플랜트뉴욕시티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는 평소 우리 주위에 일어날 수 있는 일들을 주제로 회색이 갖는 도시적인 혹은 어중간한 이미지로 표현한 작품들을 선보인다. 특히 5DOT만의 표현방법으로 뮤지션과 아티스트들을 단순화한 인물시리즈가 주목할만하다. 주말 동안 방문하는 관람객들 중 추첨을 통해 전시작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다채로운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ㅡ전시기간 2014년 6월 18일(수) - 2014년 7월 2일(수)장소 서울시 서초구 동작대로 216 동야빌딩 2층 도넛플랜트뉴욕시티문의 5DOT 페이스북 페이지     0 Read more
전시 일상의실천 <난센여권> 프로젝트 전시 전시

일상의실천 <난센여권> 프로젝트 전시

14.06.19   디자인스튜디오 일상의실천이 지난 2개월 동안 테이크아웃드로잉에서 진행한 <난센여권> 프로젝트의 전시가 6월 17일부터 7월 30일까지 한남동 테이크아웃드로잉에서 열린다. 한국 사회에서 난민을 바라보는 시각은 자신이 처한 환경에 따라 어떤 이에게는 함께 살아가야 할 이웃이지만 또 다른 이들에게는 그렇지 않아도 부족한 정부의 복지 예산을 빼앗아 가는 불필요한 짐이라는 오해를 불러 일으키기도 한다. 일상의실천은 난민의 존재를 잠시 머무르는 빛에 비유하여 '아직 얼마 동안은 빛이 우리 가운데 있을 것이다'라는 모호한 의미의 문장을 통해 그들은 우리 곁에 잠시 머무는 연약한 빛이며 서로에게 등을 돌리고 살아가는 현실 가운데에 존재하는 우리와는 조금 다른 존재라는 것을 이야기하고자 한다. 일상의실천은 서울 각지의 난민을 위한 공간을 방문하고 ‘아직 얼마 동안은 빛이 우리 가운데 있을 것이다’를 구성하는 여섯 개의 단어를 다양한 방식 0 Read more
전시 김지선 <풍경 속 게으른 쾌락>展 전시

김지선 <풍경 속 게으른 쾌락>展

14.06.19   <Blue Water>Oil on canvas, 30cmx25cm, 2011   <Orange Geometric Landscape> Oil on Canvas, 193cmx130.3 cm, 2013   <Green Silky-Waterfall>Oil on canvas, 100cmx72.7cm, 2013   <Pink Foggy Ocean>Oil on canvas, 194cmx150cm, 2014     원색이 어우러진 평면적 구성과 왜곡된 형태, 그리고 우연적인 효과를 의도한 기법 등으로 추상에 가까운 풍경화를 그리는 작가 김지선의 <풍경 속 게으른 쾌락>展이 6월 25일부터 7월 1일까지 종로구의 갤러리 도스에서 열린다. 평면 회화라는 분야 자체가 본래 2차원 안에서 3차원의 환영을 만들어내는 것이 목적이었지만 김지선의 풍경은 그 안에만 머무르지 않고 새로 0 Read more
전시 강은정 개인전 <Do you like it> 전시

강은정 개인전 <Do you like it>

14.06.17     <꽃이 피었네>Paper,acrylic,pen, 21x29.7cm, 2012   <둥둥>Paper,mixed media, 21x21cm, 2014   <관계>Canvas, acrylic, 72.7x72.7cm, 2014   <지베르니>Canvas, acrylic, 53x53cm, 2012   강은정 작가의 세 번째 개인전 “Do you like it ?” 이 6월 7일부터 6월 30일까지 한남동에 위치한 ‘SOUL INK’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에서는 평소에 작가가 좋아하는 기호 (꽃, 공룡, 동물, 사물의 의인화, 사람과 사람사이의 관계 등) 와의 소통을 통해 얻어진 다양한 느낌들을 표현한 작품들을 선보인다. 존재하는 기억과 상상이 머리속에서 뒤섞이며 때로는 공룡을 타고 어디론가 떠나거나 문어친구와 함께 흐트러지는 벚 0 Read more
전시 김현수 <산바람, 강바람>展 전시

김현수 <산바람, 강바람>展

14.06.13     <황궁족(族) 아이>한지에 콜라주, 드로잉, 160x100cm. 2014   <쿵>한지에 콜라주, 드로잉, 112x145cm. 2014   <밤낚시>한지에 콜라주, 드로잉, 134x91cm. 2014   <무제>한지에 콜라주, 드로잉, 132x86cm. 2014     자연과 식물의 에너지를 듣는 입장에서 '섞임'을 전제로 작업하는 김현수 작가의 <산바람, 강바람>展이 종로구의 갤러리 도스에서 열린다. 인간의 윤리와 도덕이 자본의 가치에의해 퇴색되고 사회를 지배하는 거대 이데올로기들이 개인을 억압하는 현대사회에서 진정한 행복은 어쩌면 도달하기 어려운 로망일지도 모른다. 작가의 작업은 그러한 삭막하고 부조리한 사회현실과 내적 자아 사이의 갈등에서 비롯된 것을 자연을 통해 표현하고자한다. 자연과 공명하며 소통했던 어린시절의 섬세한 느낌들을 실크 천에 드로잉하 0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