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결과

Story

2018-01-05 [CA:MYFOLIO]  발레수업, 보은(VOEUN)

[CA:MYFOLIO] 발레수업, 보은(VOEUN)

CA KOREA와 노트폴리오가 한 명의 크리에이터를 선정하여 그들의 하이라이트 작업을 공개합니다. MYFOLIO의 32번째 작가는 공간을 그리는 ‘보은(VOEUN)’입니다.    #32. 보은(VOEUN)   BALLET CLASS 작품에 대한 간단한 소개 부탁한다. <발레수업>은 발레의...

2014-01-22 작은 점들이 모여서 만든, 경계 없는 세상 - 일러스트레이터 윤슬기

작은 점들이 모여서 만든, 경계 없는 세상 - 일러스트레이터 윤슬기

윤슬기의 작품들을 보자마자, 추억의 오락실 게임이 생각났다. 휘황찬란한 3D 그래픽으로 중무장한 게임들이 판치는 세상이지만, 가끔은 오락실에서 마구 스틱을 휘젓던 그때가 그립다. 그 무렵의 고전게임들은 플레이할 때 ‘손맛’이라는 게 있었다. 픽셀아트를 중점적으로 작업하고 있는 일러스트레이터 윤슬기의 작품들도 그렇다. 물론 컴퓨터로 작업...

2013-11-07 삶은 모호함과 불안함의 연속 - 변예경

삶은 모호함과 불안함의 연속 - 변예경

아무리 명작을 창조한다 한들 그 작품이 대중들에게 노출될 수 없다면 아무 소용이 없다. 날밤을 새워가며 작업한 작품들이 빛도 보지 못하고 사장되는 작금의 현실은 젊은 아티스트들에게 견뎌내기 힘든 고난이다. 갤러리나 미술관으로 입성하는 통로는 무척 비좁다. 노트폴리오는 이런 젊은 아티스트들이 안고 있는 문제를 속 시원하게 해결해주는 창구이다. 온라인 갤러리...

more

Posts

2018-01-05 [CA:MYFOLIO]  발레수업, 보은(VOEUN)

[CA:MYFOLIO] 발레수업, 보은(VOEUN)

CA KOREA와 노트폴리오가 한 명의 크리에이터를 선정하여 그들의 하이라이트 작업을 공개합니다. MYFOLIO의 32번째 작가는 공간을 그리는 ‘보은(VOEUN)’입니다.    #32. 보은(VOEUN)   BALLET CLASS 작품에 대한 간단한 소개 부탁한다. <발레수업>은 발레의...

2017-03-03 평면 속에 태어나는 입체 세상, 허스크밋나븐(HuskMitNavn)

평면 속에 태어나는 입체 세상, 허스크밋나븐(HuskMitNavn)

덴마크 코펜하겐에 거주하는 허스크밋나븐(HuskMitNavn)은 A4용지로 세계를 창조하는 예술가다. 작업 시 그가 사용하는 도구는 종이와 펜에 불과한데, 사람들은 그의 위트에 공감하고 재미를 느끼며 열광한다. 무엇보다 그의 작업이 의미 있게 다가오는 건, 작업에 필요한 최소의 도구(종이, 펜)로 가장 기본적인 툴(종이 찢기, 구기기, 자르기, 붙이기, 접...

2016-07-27 백남준 <span class='searched'>아트</span>센터, 기획전<뉴 게임플레이(New Gameplay)>展

백남준 아트센터, 기획전<뉴 게임플레이(New Gameplay)>展

  백남준아트센터 제2전시실에서 기획전<뉴 게임플레이>展이 2016년 7월 20일부터 2017년 2월 19일까지 개최된다. 지난 20년 동안 ‘진지’하면서도 예술적이고 실험적이며 미디어에 대한 성찰을 담은 다양한 형식의 컴퓨터 게임이 개발되어왔다. 새로운 게임 전략들은 발달하는 시청각 미디어 분야에서 진행된 예술적 ...

2014-05-19 KAZE PARK X BOGTAE <봄날의 전시>

KAZE PARK X BOGTAE <봄날의 전시>

      <흐름>KAZE PARK, 140x80cm <얼음여왕>KAZE PARK, 90x160cm   <YAHO Dream>BOGTAE 84.1x59.8cm   <Paper Art Toy>BOGTAE     그래픽 아티스트 KAZE PARK과...

2014-01-22 작은 점들이 모여서 만든, 경계 없는 세상 - 일러스트레이터 윤슬기

작은 점들이 모여서 만든, 경계 없는 세상 - 일러스트레이터 윤슬기

윤슬기의 작품들을 보자마자, 추억의 오락실 게임이 생각났다. 휘황찬란한 3D 그래픽으로 중무장한 게임들이 판치는 세상이지만, 가끔은 오락실에서 마구 스틱을 휘젓던 그때가 그립다. 그 무렵의 고전게임들은 플레이할 때 ‘손맛’이라는 게 있었다. 픽셀아트를 중점적으로 작업하고 있는 일러스트레이터 윤슬기의 작품들도 그렇다. 물론 컴퓨터로 작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