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바라캇서울, 조문기 & 알렉스 베르헤스트<기묘가족:가장의 부재>展

17.06.13 0

 

바라캇 서울에서 2017년 6월 1일부터 8월 20일까지 조문기와 알렉스 베르헤스트의 <기묘가족:가장의 부재>展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한국과 벨기에라는 서로 다른 문화권에 있는 작가가 인간갈등의 근원으로서 가족의 의미를 재조명하는 작업을 선보인다. 두 작가는 사회를 구성하는 가장 작은 단위인 가족을 소재로 사회 시스템의 모순에 기인하는 현대인의 불안에 대해 말한다. 가장 가깝다고 여기는 관계의 애증과 소통의 불가능성에 대한 작업을 하는 한국과 벨기에, 두 작가의 닮기도 하고 다르기도 한 변주를 직접 확인해보길 바란다.


Angelo

 

Dolores

Peter

TempsMort AlexVerhaest Diner scene

 

상주와 함께, 조문기, acrylic on canvas, 112.1x193.9, 2014

 

이른 아침의 피에타, acrylic on canvas, 145.5ⅹ89.4, 2017

전시기간 2017년 6월 1일 - 2017년 8월 6일
관람료 무료
장소 바라캇서울(서울시 종로구 삼청로 58-4)
문의 바라캇서울 / 02-730-1949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