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lumn [365 ART<span class='searched'>ROAD</span>] 나의 아트로드 김물길

[365 ART<span class='searched'>ROAD</span>] 나의 아트로드

15.06.25     - 나의 아트로드-   아트로드 여행은 멕시코를 마지막으로 마무리됐다. 그리고 한국으로 돌아가기 전 미국에서 약 2주간을 보내고, 2013년 10월 14일. 673일간의 아트로드의 막이 내렸다. 이것은 공연을 끝내는 막이 아니라 새로운 2부를 위해 내리는 막이었다. - No.271 인연들       0 Read more
Column [365 ART <span class='searched'>ROAD</span>] 행운아 김물길

[365 ART <span class='searched'>ROAD</span>] 행운아

15.06.22   - Mexico - ‘멕시코 가족’Cancún, Mexico여행 620일차, 이반과 아이다의 집 - No.326 My Trip in Mexico, Mexico   둥글게 말려 올라가는 멕시코 모자 위에 나.유난히 높은 모자의 모양새가 들판에 우뚝 선 산 같기도 하다.       0 Read more
Column [365 ART <span class='searched'>ROAD</span>] Black in CUBA 김물길

[365 ART <span class='searched'>ROAD</span>] Black in CUBA

15.05.20       Havana, Cuba black in Cuba     16세기 초부터 에스파냐인들은 아프리카의 흑인 노예를 수입해 담배,사탕수수 재배에 종사시켜 막대한 이윤을 거뒀다.이베리아 반도의 통치를 받을 당시, 고된 노동으로 원주민들이 거의 다 죽었기 때문이다. 그렇게 19세기까지 쿠바에 수입된 흑인 노예는 0 Read more
Column [365 ART <span class='searched'>ROAD</span>] 두 번째, 그림 권태기 극복 김물길

[365 ART <span class='searched'>ROAD</span>] 두 번째, 그림 권태기 극복

15.04.13       [ Cuba ]     ‘시가하면 생각나는 나라’Havana, Cuba - No.315 Cigar Cuban, Havana, Cuba   ‘시가’하면 생각나는 나라 쿠바.쿠바하면 생각나는 것 중 하나인 ‘시가’가 아닐까 싶다. 0 Read more
Column [365 ART <span class='searched'>ROAD</span>] 쿠바여행의 시작 김물길

[365 ART <span class='searched'>ROAD</span>] 쿠바여행의 시작

15.03.27     [ Cuba ]     남미에서 중미로 넘어가면서 매일같이 그려도 지치지 않던 그림이 지루하게 느껴졌다. 그리고 이상하게 불편하고 불안했다. 이런 어색함을 떨쳐버리기가 쉽지 않았다.   ‘억지로 그리지 않겠다’는 것.   스스로에게 다짐했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어색함과 불편 0 Read more
Column [365 ART <span class='searched'>ROAD</span>] 좋아하는 새, 큰 부리 새 투칸을 만나다. 김물길

[365 ART <span class='searched'>ROAD</span>] 좋아하는 새, 큰 부리 새 투칸을 만나다.

15.02.26     [ Costa Rica ]   ‘좋아하는 새’ 공동 일등 등극, 큰 부리 새 ‘Toucan’ La Fortuna, Costa Rica     파나마 여행은 3일로 짧았다. 힘들게 도착한 곳이지만, 아무래도 코스타리카로 가는 경유국가 정도로 끝난 기분이다. &nb 0 Read more
Column [365 ART <span class='searched'>ROAD</span>] 파나마시티를 향한 치열했던 3차 전투 김물길

[365 ART <span class='searched'>ROAD</span>] 파나마시티를 향한 치열했던 3차 전투

15.02.12     Central America [ Panama ]     ‘파나마시티를 향한 치열했던 3차 전투’ Panama             아침 6시에 일어났다. 카프르가나에서 파나마로 넘어가는 날이 왔다. 오늘의 계획은 카프르가 0 Read more
Column [365 ART <span class='searched'>ROAD</span>] 기대치 않은 4일간의 선물 김물길

[365 ART <span class='searched'>ROAD</span>] 기대치 않은 4일간의 선물

15.01.26       [ Colombia ]     ‘기대치 않은 4일간의 선물’ Capurgana, Colombia         콜롬비아에서 파나마는 서로 인접해있지만 육로로는 국경을 넘을 수 없다. 때문에 콜롬비아에서 파나마로 가려면 배를 타고 가거나 항공으로 0 Read more
Column [365 ART <span class='searched'>ROAD</span>] 칼리에는 뜨거운 살사가 있다. 김물길

[365 ART <span class='searched'>ROAD</span>] 칼리에는 뜨거운 살사가 있다.

15.01.08       [ Colombia ]     지갑을 제대로 털었던 갈라파고스 낙원에서 키토를 거쳐 콜롬비아에 도착했다.   키토 터미널에서 에콰도르의 국경근처인 툴칸으로 이동했다. 오전 11시에 출발한 버스는 5시간 후, 툴칸 버스 터미널에 도착했다. 해가 지면 국경을 넘는 것이 위험하다는 말을 많이 들었는 0 Read more
Column [365 ART<span class='searched'>ROAD</span>] 이번에는 갈라파고스제도다! 김물길

[365 ART<span class='searched'>ROAD</span>] 이번에는 갈라파고스제도다!

14.12.12       [ Galapagos Islands ]     별다른 정보 없이, 에콰도르 과야킬에서 갈라파고스 행 비행기 표를 샀다. 내가 아는 거라곤 앞으로 도착할 곳이 갈라파고스라는 사실이었다.         남미의 지상낙원인 갈라파고스 제도는 에콰도르 서쪽, 동태평양에 위치 1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