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s
Features 모두를 위한 일상의 디자인 Feature

모두를 위한 일상의 디자인

20.10.28 이미지 출처: 픽사 베이   잠깐 지나가고 말거라 생각했던 코로나가 일상이 되면서 중앙 정부의 역할이 무척 중요해진 시대다. 민주주의와 자본주의를 근간으로 하는 우리나라에서 약국을 통해 공적 마스크를 지급하거나 재난 지원금을 분배하고, 통신비를 감면해주는 등의 이례적인 정책들이 재빠르게 시행되고 있어서다. 이러한 맥락에서 시민들은 국가나 공공기관 0 Read more
Features 집 안에서 즐기는 법 Feature

집 안에서 즐기는 법

20.09.09 한 때 집콕 챌린지 대란이었던 달고나 커피, 출처: <픽사베이>  코로나19로 인해 외출을 삼가면서 자연스레 집안에서 시간을 보내는 이들이 많아졌다. 올 상반기에 발생한 이단 내 집단 감염사태에는 ‘달고나 커피’ 같은 불필요한 육체적 노동(?)을 불사르며 집에 있는 시간을 즐기던 사람들도 많았는데, 지금의 0 Read more
Features 정체성을 규정하는 ‘색 언어’ Feature

정체성을 규정하는 ‘색 언어’

20.08.11 지금으로부터 15년 전인 2005년, 유년시절에 쉬이 접하는 크레파스와 색연필의 ‘살색’이 인종차별을 의미하기에 <국가인권위원회>에서 이와 같은 단어 사용이 금지된 일이 있었다. 당시 학생이었던 나는 이러한 접근이 신기하기만 했는데, 기존에 ‘당연하다’고 생각했던 개념에 균열이 간다는 건 ‘평평한 줄만 1 Read more
Features 셔터스톡이 선정한 ‘올해의 색’ popular & design

셔터스톡이 선정한 ‘올해의 색’

20.05.26 2019 셔터 스톡 컬러 트랜드, 출처: 트위터   그리고 2019년 12월, <셔터스톡>은 2020의 트렌드 컬러로 3가지 색을 선정했다. 러시 라바(Lush Lava)와 아쿠아 민트(Aqua Menthe), 팬텀 블루(Phantom Blue)가 그 주인공이다. 이 중에는 다소 낯선 색상의 컬러명도, 그렇지 않은 컬러명도 있다. 특히 0 Read more
피플 [인터뷰] 나 다움의 표현, Mareykrap 피플

[인터뷰] 나 다움의 표현, Mareykrap

19.02.14 강렬한 인상과 움직이는 오브제, 그녀의 작업에는 언제나 에너지가 녹아있다. 딱히 규정짓지 않은 자유로운 틀에서 현재를 살고, 현재를 느끼며 작업하는 작가 ‘Mareykrap’의 이야기다.    간단한 자기소개 부탁한다. 안녕하세요, 저는 ‘mareykrap’이라는 이름으로 작업을 하고 있는 박예 0 Read more
민음사 <파랑의 역사> 출간

민음사 <파랑의 역사> 출간

17.05.24 <파랑의 역사> 민음사, 2017.03 지난 3월, 출판사 민음사에서 미셸 파스투로의 <파랑의 역사>를 출간했다. 고대인들은 파랑을 별로 중요하게 여겨지 않았다. 심지어 로마인에게는 파랑이 미개인의 색으로, 즉 불쾌하고 대수롭지 않은 색으로까지 받아들여졌다. 그런데 오늘날 파랑은 모든 이들이 가장 좋아하는 색으로 꼽히곤 한다. 오랜 세 1 Read more
Column 잡을 수 없는 유토피아를 향해서, 이불(Lee Bul) 십사

잡을 수 없는 유토피아를 향해서, 이불(Lee Bul)

17.03.06 <Civitas Solis III10>,  acrylic mirror, plywood, and galvanizing on nickel-plated aluminum frame, 162 x 112 x 14.5 cm, 2015 ‘시급 남편(時給男便)’이라는 단어가 있다. 시간당 1만 5,000원에서 2만 5,0 0 Read more
Column 너와 나의 차이, 블루(blue)

너와 나의 차이, 블루(blue)

16.12.16 Blue Is The Warmest Color, 2013   때론 상대방의 모든 것을 알고 있다 생각했던 자신이 초라해질 때가 있다. 나와 함께하는 순간에는 볼 수 없던 상대의 모습이 내가 아닌 타인과의 만남에서 드러날 때가 그렇다. 이럴 때면, 사람들과 섞여있어도 공허감이 밀려온다. 그리고 익숙했던 상대가 낯설게 느껴지면서 더 이상 내 사람이 1 Read more
전시 갤러리 토스트, 권마태 <Layered>展 전시

갤러리 토스트, 권마태 <Layered>展

16.05.31 갤러리토스트에서 2016년 06월 04일부터 2016년 06월 21일까지 권마태의 <Layered>展이 개최된다. 작가는 개인적 삶에서의 포착되는 순간의 기억을 본인만의 기법으로 해석하여 화폭에 담는다. 코끼리, 양, 새 등 다양한 모티브를 통한 작가의 작품구성은, 거칠고 부드러운 붓터치 기법으로 형상화하여 기억과정에서 펼쳐지는 다양한 인간 내면 감성을 상 0 Read more
Inspiration 사람과 세상을 하나로 담아, 키스 해링(Keith Haring) Inspiration

사람과 세상을 하나로 담아, 키스 해링(Keith Haring)

15.11.16 <Untitled> 1982 <Untitled> 1982여기 역동적이면서 우스꽝스러운 사람들의 모습이 있다. 너무도 간단해서 ‘작품인가’는 생각도 든다. 한 획으로 그은 듯 굵은 면 표현으로 왠지 에너지 있어 보이고 율동적인 형상에 쉽게 매료된다. 낙서인 듯 낙서 같지않은 작품, 바로 키스해링(Keith Har 0 Read more